[조선일보] "뺏긴 자녀 돌려달라" 국감 나온 美아빠, 4년만 아이 데려갔다 > 언론보도

본문 바로가기

언론보도

[조선일보] "뺏긴 자녀 돌려달라" 국감 나온 美아빠, 4년만 아이 데려갔다

페이지 정보

작성자 부모따돌림방지협회 작성일 24-04-30 15:58 조회 438회

본문

저희 협회 회원이신 존 시치씨의 유아인도 집행 성공에 관한 기사내용입니다. 

존 시치씨는 여러 차례 승소판결을 받고도 집행에 실패하던 중

올해 초 신설된 헤이그 예규에 따라 집행에 성공할 수 있었습니다. 

아직 협회에서는 위 예규가 수정되어야 할 부분이 많다는 의견이지만

좋은 소식을 전할 수 있어 기쁩니다. 


자세한 내용은 아래 링크를 참조해 주세요


대표자. 송미강고유번호. 303-80-27730대표번호.02-733-2023
주소. 서울시 종로구 종로1가 르메이에르종로타운개인정보관리책임. pakorea2020@naver.com

Copyright © 부모따돌림방지협회. All Rights Reserved.

네이버카페 바로가기